'스타트업' 배수지X남주혁X김선호, 일촉즉발 현장 포착
'스타트업' 배수지X남주혁X김선호, 일촉즉발 현장 포착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10.24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남주혁, 김선호가 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속 첫사랑 비밀 사수 프로젝트에 시동을 건다.

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연출 오충환/ 극본 박혜련/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하이스토리)은 오해로 얽히고설킨 서달미(배수지 분), 남도산(남주혁 분), 한지평(김선호 분)의 좌충우돌 삼각 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다.

서달미는 어린 시절 편지를 주고받았던 남도산이란 소년을 ‘멋진 첫사랑’으로 기억하고 있다. 하지만 그 편지에는 서달미의 할머니 최원덕의 부탁을 받은 한지평이 쓴 것이었고 그가 남도산이란 필명(?)으로 보냈다는 비밀이 숨겨져 있다.

그렇게 자신들도 모르는 사이 얽힌 한지평과 남도산은 15년 후 그 편지 때문에 만나게 됐다. 기술 빼고는 돈도, 센스도, 사업 수완도 보잘 것 없는 삼산텍의 대표 남도산을 서달미의 상상 속 ‘멋진 첫사랑’으로 만들어야 하는 미션에 놓인 것.

지난 2회에선 이미 블랙 슈트 차림으로 멋지게 탈바꿈한 남도산이 서달미의 앞에 나타나 심쿵과 동시에 호기심을 폭발시켰다. 이번에는 블루 슈트를 입은 채 성공한 스타트업 대표인 척 두 번째 메소드(?) 연기를 시작한다. 

한지평 역시 자신의 한강 뷰 집을 남도산이 대표인 삼산텍의 사무실로 바꿔주는 불굴의 희생정신을 발휘한다. 여기에 이철산(유수빈 분), 김용산(김도완 분)까지 삼산텍의 상징이었던 체크무늬 셔츠를 벗고 댄디한 재킷을 걸치는 등 한층 본격적인 첫사랑 비밀 사수 대작전을 벌일 예정이다.

이에 서달미는 또다시 그에게 반한 듯 하트 가득한 눈빛을 쏘고, 남도산은 안절부절 못한 채 눈을 피한다. 이 상황을 뒤에서 직관하는 한지평은 애써 미소를 지으며 매의 눈을 빛내 더욱 웃음을 유발한다.

과연 남도산이 한지평의 특별 코치 아래 서달미 앞에서 모태솔로의 면모를 숨길 수 있을지 흥미진진한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한편, 한국의 실리콘 밸리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START)과 성장(UP)을 그리는 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3회는 24일(토) 밤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