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조주빈 휴대전화 암호 해제...판도라 상자 열리나
경찰, 조주빈 휴대전화 암호 해제...판도라 상자 열리나
  • 연진우 기자
  • 승인 2020.05.15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연진우 기자 = 성착취물 등 디지털성범죄를 수사 중인 경찰이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의 휴대전화 중 갤럭시 S9의 암호를 해제했다. 이에 따라 박사방 공범에 대한 경찰 수사가 한층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경찰청은 이날 오전 9시경 조주빈의 갤럭시 S9 휴대전화 암호를 해제해 서울지방경찰청 수사팀에 인계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3월 조주빈을 체포할 당시 주거지를 압수수색하면서 휴대전화 9대를 확보했다. 이 가운데 7대는 암호를 풀었으나 범행과 관련된 별다른 자료는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2대는 조주빈이 소지하고 있던 아이폰X와 집 내부 소파 아래 숨겨 놓았던 갤럭시 S9이다.
조주빈은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7대 휴대전화의 비밀번호는 순순히 제공했으나 이 두 개 휴대전화 암호 제공에 대해서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취지로 진술하며 협조를 거부했다. 이에 경찰은 이 휴대전화에 범행과 관련한 핵심 증거가 있을 것으로 보고 암호 해제 작업을 벌여왔다.
경찰은 이 휴대전화를 바탕으로 조주빈 측에 암호화폐 등을 건넨 유료회원에 대해 수사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또 경찰은 아직 암호를 해제하지 못한 조주빈의 휴대전화 아이폰X에 대한 디지털포렌식 작업도 계속할 방침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조주빈 휴대전화 안에 있는 내용에 대해선 서울지방경찰청 수사팀에 인계하고 적법절차를 거쳐 하나하나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