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문 및 오늘 날씨] “낮 최고 37” 서울 대전 대구 전주 광주 부산 강릉 등 ‘전국 폭염특보·열대야 계속’… “외출 자제하세요” 자외선·불쾌·더위체감지수 ‘매우 높음’
[슈퍼문 및 오늘 날씨] “낮 최고 37” 서울 대전 대구 전주 광주 부산 강릉 등 ‘전국 폭염특보·열대야 계속’… “외출 자제하세요” 자외선·불쾌·더위체감지수 ‘매우 높음’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7.1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일인 오늘(15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찜통더위가 이어지겠다.
일요일인 오늘(15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찜통더위가 이어지겠다.

[톱데일리] 일요일인 오늘(15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찜통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덥고 습한 공기를 동반한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강한 햇살과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5도 △대구 25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부산 24도 △춘천 23도 △강릉 27도 △제주 2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3도 △대전 35도 △대구 37도 △전주 35도 △광주 35도 △부산 32도 △춘천 33도 △강릉 35도 △제주 32도 △울릉도·독도 31도 등이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져 있으며 특히 영남과 호남, 강원 영동 동해안 일대 지역은 폭염경보가 발효 중이다.

장시간 야외 활동 지속 시 건강을 해칠 우려가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자외선 지수는 부산, 울산, 대구, 경남, 경북 대부분 지역 등에서 '위험' 수준을 보이겠다. 그 밖의 모든 권역은 '매우 높음' 수준을 나타나겠다.

오존 농도는 부산과 울산·경남에서는 ‘나쁨’ 수준을, 그 밖의 지역에서는 ‘보통’ 수준을 나타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울산은 ‘나쁨’, 그 밖의 지역에서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불쾌지수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매우 높음’ 수준을 보이겠다. 불쾌지수가 매우 높을 때에는 어린이·노약자 등 더위에 취약한 사람들은 야외 활동을 자제해야 한다. 또한 에어컨·제습기·실내 환기 등을 통해 실내 온습도를 조절하거나 무더위 쉼터 등으로 이동해 휴식을 취해야 한다.

더위체감지수는 대부분 지역에서 ‘위험 ’수준을 보이겠으며 일부 ‘매우 위험’ 수준을 나타나겠다. '매우 위험' 수준일 때는 가급적 야외 활동이나 외출을 제한해야 한다.

한편 14일부터 16일까지 대조기 동안 달과 지구가 매우 가까워지는 ‘슈퍼문(Super Moon)’ 현상으로 새벽 3시부터 6시 사이에 해수면이 최고조로 상승할 것으로 예측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국립해양조사원에 따르면 이번 대조기 기간에 조위관측소별 해수면 높이가 군산지역은 최고 761㎝까지, 어청도는 643㎝까지, 위도는 701㎝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전북도는 저지대 및 해안가에 침수피해와 갯벌활동에 따른 고립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도는 해안가에 위치한 군산, 고창, 부안 3개 시군에 고조정보를 예의주시하고, 24시간 상황관리와 위험지역별 안전담당자를 현장에 전진배치 등을 통해 안전 관리에 나섰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