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사드는 한국 새 대통령이 결정할 일”
미 “사드는 한국 새 대통령이 결정할 일”
  • 유나경
  • 승인 2017.04.1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이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한반도 배치 문제를 한국의 다음 대통령이 결정할 사안이라고 밝혔다.

  16일 마이크 펜스 미 부통령의 방한에 동행한 백악관의 한 외교정책 보좌관에 따르면 미국의 백악관 담당 기자들에게 사드의 배치 완료 및 운용 시점에 대해 “진행 중이다. 아직도 해결해야 할 몇 가지 문제가 있다”며 “(배치는) 진행 중이지만 솔직히 한국이 5월 초 다음 대통령을 뽑을 때까지는 그럴것”이라며 “ (한국의) 다음 대통령이 결정할 사안이 맞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발언으로 파문이 일자 외교부는 이날 자료를 내 “주한미군 사드 배치를 차질없이 추진한다는 것이 한·미 양국 공동의 입장”이라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한 외교부 당국자도 사정을 알아본 결과 “ 사드를 차질없이 조속히 배치한다는 기조 결정에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주한 미대사관도 이날 밤 외교부를 통해 기자들에게 ‘(펜스) 부통령 대변인이 오늘 기내 (백악관 참모의) 사드 관련 발언은 미국 기자들을 대상으로 보낸 메시지’라며 “사드 배치와 관련해 정책 변화는 없다”는 해명자료를 냈다.

 향후 사드 배치에 대한 현안이 어떻게 진행될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