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암투병 펀딩 논란 최성봉 ‘후원금 환불’ 게시 후 삭제
거짓암투병 펀딩 논란 최성봉 ‘후원금 환불’ 게시 후 삭제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10.13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가수 최성봉(31)이 자신을 향한 거짓암투병과 펀딩 등에 관한 의혹에 대해 해명에 나섰지만 논란이 커지자 결국 “물의를 끼쳐 죄송하다”라며 후원금 환불을 약속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가진 돈이 없다며 한발 빼더니 아예 글을 삭제했습니다.

최성봉은 12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안녕하세요 최성봉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소중한 후원금 돌려달라고 해주시는 회원님에게는 당연히 돌려드릴 것”이라며 “죄송하게도 현재 제가 가지고 있는 돈은 6만 5480원”이라며 “어떻게든 마련해 후원금 드리고 떠나겠다”는 글과 메일 주소를 남겼습니다.

그러나 최성봉은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자 해당 게시 글을 돌연 삭제했습니다.

앞서 유튜버 이진호씨는 최성봉의 암 투병 진단서가 거짓인 이유로 질병코드가 허위인 점, 위조 방지 프린트가 없는 점, 해당 병원에 진단 기록 자체가 없는 점, 환자복 역시 대학병원에서 사용하지 않는 것이라고 근거를 들었습니다.

또 서울가톨릭대학 성모병원에 확인한 결과 “진단서는 해당 병원에서 발급된 것이 아니다”며 폭로를 이어 갔습니다.

심지어 최성봉은 “BMW를 몰고 있고 여자 친구에게 아우디를 선물하기도 했다. 텐프로라 불리는 유흥업소에도 단골로 드나들고 수백만 원에 이르는 팁을 접대여성에게 줬을 정도라고 한다”며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2011년 tvN 오디션 프로그램 ‘코리아 갓 탤런트 시즌1’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가수로 데뷔한 최성봉은 암투병 사실을 밝히며 지난 9월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바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