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퍼블리싱 나선 SKT…도쿄 게임쇼서 본격화
게임 퍼블리싱 나선 SKT…도쿄 게임쇼서 본격화
  • 이진휘 기자
  • 승인 2021.09.29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가 국내 게임사화 협력해 퍼블리싱 하는 게임 4종.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앤빌’, ‘숲속의 작은 마녀’, ‘네오버스’, ‘베이퍼 월드’. 사진=SK텔레콤
SKT가 국내 게임사화 협력해 퍼블리싱 하는 게임 4종.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앤빌’, ‘숲속의 작은 마녀’, ‘네오버스’, ‘베이퍼 월드’. 사진=SK텔레콤

톱데일리 이진휘 기자 = SK텔레콤이 세계 3대 게임 박람회 중 하나인 ‘도쿄 게임쇼 2021’에 참가해 게임 퍼블리셔로서의 행보를 본격화한다.

올해 25주년을 맞은 도쿄 게임쇼는 가정용 콘솔, 스마트폰, PC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출시되는 신작 게임들과 관련 정보를 발표하는 세계적 규모의 게임 박람회 행사로 오는 30일부터 4일간 개최된다. 전 세계 300여 게임 업체들이 참가한다.

29일 SK텔레콤에 따르면 회사는 도쿄 게임쇼에 별도 온라인 부스를 마련해 국내 게임 개발 업체와 협력한 퍼블리싱(배급) 콘솔 게임을 공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Xbox와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5GX 클라우드 게임’ 협력을 진행한 바 있다.

SK텔레콤이 국내 게임 개발사와 협력을 통해 이번 도쿄 게임쇼에 공개하는 퍼블리싱 게임은 액션 슈팅 게임 ▲‘앤빌’(액션스퀘어 개발), ▲RPG게임 ‘숲속의 작은 마녀’(써니사이드업 개발), ▲액션 어드벤처 게임 ‘베이퍼 월드’(얼라이브 개발), ▲카드 액션 게임 ‘네오버스’(티노게임즈 개발) 4종이다.

이 중 올해 말 공식 출시 예정인 앤빌의 경우 이번 도쿄 게임쇼를 통해 신규 시네마틱 트레일러와 개발자 인터뷰, 신규 데모버전 등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지난 6월에 열린 ‘E3 2021’와 8월에 열린 ‘게임스컴’에도 참가한 바 있다. E3 2021에서는 관람객들이 선정한 ‘가장 인기 있는 온라인 부스’로 선정되기도 했다.

조재유 SK텔레콤 게임담당은 “세계 3대 게임 박람회 중 하나인 도쿄 게임쇼를 통해 앤빌의 신규 데모와 트레일러 영상을 아시아 팬들에게 최초로 공개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인디 게임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글로벌 게임쇼에 소개하는 등 중소 게임사들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